저주를 복으로 바꾸는 복음

“엘리사가 물 근원으로 나아가서 소금을 그 가운데에 던지며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이 내가 이 물을 고쳤으니 이로부터 다시는 죽음이나 열매 맺지 못함이 없을지니라 하셨느니라” (열왕기상 2:21).

엘리사 선지자가 여리고성에 갔을때 성읍 사람들이 엘리사 선지자에게 찾아와서 “우리 주께서 보시는 바와 같이 이 성읍의 터는 아름다우나 물이 좋지 못하므로 토산이 익지 못하고 떨어지나이다” 라고 말하며 하나님의 능력으로 자신들의 땅을 어떻게 해줄것을 간구했습니다. 여리고성은 여호수아가 저주를 선포한 성이었습니다 (여호수아 6:26, “이 여리고성을 누구든지 일어나서 건축하는 자는 여호와 앞에서 저주를 받을 것이라 그 기초를 쌓을 때에 장자를 잃을 것이요 문을 세울 때에 계자를 잃으리라”). 그래서 그 말씀을 무시하고 히엘이라는 사람이 여리고를 재건하다가 그 저주의 말씀대로 맡아들과 말째 아들을 잃습니다 (열왕기상 16:34).

그러나 엘리사 선지자가 새 그릇에 소금을 닮아 물의 근원에 뿌리니 그 저주받은 물로인해 소산의 열매가 맺다가 떨어지고 아이를 낳다가 유산하는 그러한 여리고성이 고침을 받습니다. 새 그릇의 소금은 복음과 하나님 말씀을 상징합니다. 하나님의 선지자가 전한 복음과 하나님 말씀이 저주받은 성에 하나님의 은혜와 생명을 다시 가져다 주었습니다. 놀라운 사실은 여리고성의 저주는 “여호수아”(“여호와가 구원이시다”는 뜻)에의해 선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저주를 거두어 들이고 은혜와 생명으로 바꾸는 일을 또 다른 여호수아인 “엘리사”(“하나님이 구원이시다”는 뜻)가 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이자 영원한 여호수아인 “예수”(히브리어 “여호수아”의 헬라어는 “예수”입니다)께서는 사람의 죄로인한 죽음의 삶을 은혜와 생명의 삶으로 바꾸어줍니다.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저주를 받은 바 되사 율법의 저주에서 우리를 속량하셨으니…”(갈라디아서 3:13).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란 이런 것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말하는 기구한 팔자와 찌질하게도 운이 없는 삶도 하나님의 은혜가 머물고 생명이 펄떡거리는 삶으로 바꾸어지게됩니다. 예수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 나를 믿는 자는 성경에 이름과 같이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리라 하시니”(요한복음 7:38). 우리의 죄로인한 독이 있는 물이 흐르는 삶도 하나님의 복음의 말씀으로 치유해서 생수의 강이 흐르게하십니다. 저주를 복이되게하십니다. “…도리어 발람에게 뇌물을 주어 저주하게 하였음이라. 그러나 우리 하나님이 그 저주를 돌이켜 복이 되게 하셨다 하였는지라…” (느혜미아 13:2).

그러므로 복음을 믿고 하나님의 말씀을 붙들고 사는 삶에는 저주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은혜와 생명만 있을뿐입니다.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자에게는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이 죄와 사망의 법에서 너를해방하였음이라”(로마서 8:1,2). 아멘!

Recent Posts
Archive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