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계와 기도응답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을 내가 아나니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니라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니라. 너희가 내게 부르짖으며 내게 와서 기도하면 내가 너희들의 기도를 들을 것이요 너희가 온 마음으로 나를 구하면 나를 찾을 것이요 나를 만나리라” (예레미아 29:11-13).

이 말씀은 죄악으로인해 하나님의 징계를 받아 나라를 잃고 바벨론 포로로 끌려간 유다 백성들에게 하신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징계를 받는장소인 바벨론에서 정착해서 땅을 경작하고 결혼을 해서 자손들을 낳아서 유대 백성의 수가 줄어들지 않도록 하라고 말씀하십니다 (5,6절). 또한 자신들이 거하는 바벨론을 위해서 기도하라고 말씀하십니다. 자신들이 거주하는 바바렐론이 평안해야만 그 가운데 거하는 유다 백성들도 평안할수 있기 때문입니다 (7절). 다시말하자면 자신들의 죄악을 인해 받는 하나님의 징계를 회계함으로 달게 받으라는 말씀입니다.

그리고 자신들에게 위로의 말만 해주고 가짜 소망만 주는 거짓 선지자의 말에 귀를 기울이지 말라고 말씀합니다 (8,9절). 결국 하나님의 징계의 땅인 바벨론 땅에서 70년이라는 징계의 기간이 끝날때까지 열심히 삶을 살아가라고 말씀합니다.

이 말씀은 비록 징계는 나라를 바벨론에게 잃고 온 백성이 바벨론 포로로 잡혀가서 70년동안 종살이하는 혹독한 것이지만, 그 징계의 목적은 하나님의 백성에게 재앙을 내려서 파멸시키려는 것이 아니라는 말입니다다. 오히려 징계를 통해 자신들의 죄악의 엄청남을 깨닫고 회개케해서 하나님께로 돌이켜서 하나님께서 주시는 소망가운데 살아가게 하려는 것입니다 (11절). 그래서 죄악으로 인한 하나님의 징계는 재앙이 아니라 징계는 하나님의 사랑받는 자녀라는 표시입니다(히브리서 12:6). “사랑 받음”의 반대말은 “내어버려두심”입니다 (로마서 1:24). 죄악으로 인한 하나님의 징계가 재앙이 아니라는 또다른 증거가 그 징계 를 받는 중에서도 기도하면 하나님께서는 그 기도를 들어주시겠다고 하신 말씀입니다 (12, 13절).

그러므로 하나님께서는 말씀하시기를 우리가 죄악을 회개치 아니하고 계속적인 죄악가운데 거할때 하나님께서는 반드시 우리를 징계하실 것인데 그 징계는 혹독할 것입니다. 그러나 그 징계는 끝이 있고, 징계의 목적은 우리를 회개케해서 돌이키기위함이요, 이를 통해 하나님의 축복가운데 살아가게 하기 위함입니다. 그러므로 징계는 재앙이 아니라 하나님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 자녀라는 표시입니다. 그래서 징계중에서도 기도하면 하나님께서 우리 기도를 들어주신다고 말씀합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인에게는 하나님의 징계로 인해 삶이 고달플때도 절망할수가 없습니다. 징계 가운데서도 미래가 보장되어 있고 기도 응답의 약속이 있습니다! 이 놀라운 하나님 곁을 떠나 우리가 어디를 가서 살겠습니까?

Recent Posts
Archive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